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인천
인천 동구, 4차 산업혁명 선도기업 유치 시동사업장 이동·신설 신성장산업 기업에 시설보조금 지원
  • 김종서 기자
  • 승인 2020.05.23 01:26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김종서 기자] 인천 동구(구청장 허인환)는 코로나19 여파로 얼어붙은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기계·금속 제조업 분야에 편중된 지역 산업구조를 탈피하기 위해 동구로 사업장을 옮기거나 신설한 신성장산업 분야 및 유망 중소기업에게 시설보조금을 지원한다고 지난 22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4차 산업혁명 기반 산업, 첨단산업, 벤처기업, 녹색성장산업, 지식서비스산업 등 구의 유치대상기업으로서 2020년 1월 1일 이후 동구로 이전하거나 신설한 중소기업이다.

구는 올 연말까지 상시 신청을 받고, 현장실사를 거쳐 기업지원위원회 심의를 통해 지원 기업을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기업에게는 건축비, 장비구입비, 근로자 복지증진시설 조성비용 등 시설투자비(토지매입비 등은 제외)를 업체당 최대 2억 원 한도 내에서 지원한다.

신청은 방문 또는 이메일(jjj1976@korea.kr)을 통해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동구청 일자리경제과 기업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허인환 동구청장은 "최근 코로나19 발병으로 AI음성로봇이 질병관리자를 모니터링하고 로봇이 식당과 호텔에서 음식을 나르고 손님을 안내하는 등 소위 언택트(untact)라고 하는 비대면 산업이 성장하고 있다"며 "우리 구도 이에 능동적으로 대처하며 기계·금속 제조업에 편중된 우리 구 산업구조를 재편하는 한편 침체된 청년 일자리 창출 문제도 함께 연계해 풀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