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윤미향, "집5채 현금구매, 단연코 정의연과 관련없다"
  • 김현수 기자
  • 승인 2020.05.29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김현수 기자] 최근 불거진 정의기억연대 회계부정사용 의혹으로 곤혹을 치르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윤미향 당선자(전 정의기억연대 이사장)가 29일 국회 소통관에서 자신에게 드리워진 의혹을 해명하기 위한 기자회견을 열고 입장을 설명했다.

윤미향 당선자는 발표문에서 "개인계좌 사용은 잘못된 판단이고 부끄럽지만 문제는 없다. 개인적으로 쓰지 않았다"며 자신의 결백을 주장했다. 또한 "자세한 회계관련 내용은 검찰에서 소명하겠다" 입장을 표명했다.

사진은 더불어민주당 윤미향 당선자가 29일 오후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벌어진 정의연과 관련된 의혹들에 대해 소명하고 있다.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사진 = 김현수 기자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