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ㆍ라이프 서울
이광호 시의원, '택시 긴급생활지원비 예산 확보' 감사패 받아법인택시 긴급 경영개선비 예산확보 공로 인정받아
  • 엄정애 기자
  • 승인 2020.06.02 11:38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엄정애 기자]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이광호 의원(더불어민주당·비례대표)은 지난달 29일 전국택시 노동조합연맹 서울지역본부(이원형 의장)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이는 지난 4월 제294회 서울시의회 임시회에서 이 의원이 시민과 택시운수종사자를 보호하고 택시업계 재정지원을 위한 조례 개정과 예산확보 노력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았기 때문이다.

실제 이의원은 경영상 심각한 어려움을 겪는 택시업계에 재정지원을 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택시 기본 조례 개정안'을 대표 발의해 다음달부터 서울시내 255개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1인당 30만원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전국택시 노동조합연맹 서울지역 이원형 의장은 "이광호 의원이 제10대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면서 평소 열악한 택시노동자 복지 및 권익향상에 기여해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광호 의원은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근로환경이 열악한 법인택시 기사들에게 최소한 도움이 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택시 노동자의 처우 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