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ㆍ라이프 서울
구로구, '청년커뮤니티 지원 사업' 전개
  • 엄정애 기자
  • 승인 2020.07.01 15:42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엄정애 기자]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청년들이 공동체 활동을 통해 취업 뿐 아니라 다양한 문제들을 스스로 해결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청년커뮤니티 지원사업을 펼친다고 1일 밝혔다.

청년커뮤니티 지원사업은 구로구가 추진하는 지역사회혁신계획의 일환으로, 청년정책의 당사자인 청년들이 커뮤니티 활동을 통해 정책을 발굴하고 구청에 제안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구는 8월 중 10개 내외의 청년커뮤니티를 모집할 계획이다.

또 청년들이 커뮤니티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사업비 관리와 활동 전반을 지원하는 보조사업자(기관 또는 단체)도 선정키로 했다.

보조사업자는 연말까지 청년커뮤니티 발굴, 활동 지원, 사업비 집행·정산 관리, 사업 홍보, 의무이행과제 수행 지원 등 역할을 맡는다.

보조사업자 참여를 원하는 경우 10일까지 사업신청·계획서, 기관(단체)소개서, 실적증명서 등 서류를 작성해 구청 기획예산과를 방문하거나 이메일(felicia872@㏊nmail.net)로 제출하면 된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