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행정ㆍ라이프 서울
금천구, 무더위쉼터 안전숙소 운영스타즈호텔과 업무협약 체결, 스타즈호텔 독산점에서 지원
  • 엄정애 기자
  • 승인 2020.07.09 14:43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엄정애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실내 무더위쉼터 운영이 축소됨에 따라 이에 대한 대책으로 오는 20일부터 8월 31일까지 무더위쉼터 안전숙소를 운영한다.

이를 위해 구는 지난 8일 오후 2시 구청 소회의실에서 금천구 독산1동에 위치한 스타즈호텔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스타즈호텔 독산점에서는 폭염특보 발효시 에어컨이 없는 독거어르신 등 폭염 취약계층에게 안전숙소를 제공하고 이동 편의를 위해 차량도 지원하기로 했다.

안전숙소 외에도 구는 폭염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10개 동주민센터를 무더위쉼터로 개방하고 공원·교량하부 등 총 12개소에 야외 무더위쉼터를 운영한다.

유성훈 구청장은 "코로나19로 관광산업이 어려움을 겪는 시국에 지역 주민들을 위해 기꺼이 협력해 주신 스타즈호텔에 감사드린다"며 "구에서도 지역 관광산업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