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호남
고흥 녹동 ~ 제주 성산 선라이즈 제주호 첫 취항7월 16일 취항식, 여름철 성수기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 이철수 기자
  • 승인 2020.07.14 07:19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이철수 기자] 고흥군(군수 송귀근) 녹동항과 제주 서귀포시 성산읍을 잇는 여객선 선라이즈 제주(Sunrise Jeju) 가 7월 16일 취항한다.

선라이즈 제주호는 신규항로인 고흥 녹동항~제주 성산포항 노선에 운항 할 예정이며 지난 2018년 해양수산부 연안여객선 현대화 펀드로 한일고속에 인도된 실버클라우드 및 골드스텔라에 이어 발주된 선박이다.

선라이즈 제주호는 1만 5000톤급 카페리 선박으로 약 630여명의 여객 및 승용차, 트럭, 활어차 등을 동시에 170대 적재하여 운항하는 연안여객선으로 카페리 운항의 특성을 잘 살린 Driver 휴게실, 수면용 의자석, 다양한 객실 연출로 세심하면서도 고급적인 인테리어로 구성되어있다.

선라이즈 제주호의 운영선사인 ㈜에이치해운은 16일 오후 3시 고흥 녹동신항에서 취항식을 진행할 예정이며, 취항식에는 송귀근 고흥군수 및 여수지방해양수산청 관계자가 참석할 예정이다.

신규항로 개설에 따라 안전운항을 최우선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주민 편의성 증진은 물론이거니와 선명인 선라이즈 제주호와 같이 성산포 일출을 맞이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여행객들에게 제공함으로써 벌써부터 여름철 성수기 여행객들에게 한껏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에이치해운은 현재 인천~백령도 쾌속선을 운항하고 있으며, 후포 울릉도와 부산 대마도를 운항하는 ㈜대아고속훼리의 관계사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