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수도권
분당차여성병원, 국내 최초 쌍방향 소통 실시간 랜선 ‘D 라인 파티’ 개최산모 30여명 가족들과 함께 참석해 기저귀 케익 만들며 즐거운 시간 보내
  • 정현석 기자
  • 승인 2020.07.31 14:26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분당차병원
[일간투데이 정현석 기자]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여성병원(원장 이상혁)은 지난 달 30일 온라인을 통해 쌍방향으로 소통하는 임산부 홈클래스 ‘랜선 D-LINE 파티’를 개최했다.

D 라인 파티에는 산모 30여명이 참석해 기저귀로 케익을 만들고 소통하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번 D 라인 파티에는 각자의 집에서 참여해 산모뿐만 아니라 아이들과 남편 등 가족들까지 함께 참석해 화목한 시간을 보냈다.

랜선 D-LINE 파티는 기존 오프라인에서 진행 중이던 산모 강좌 프로그램을 온라인으로 새롭게 재편한 것이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산모 김모씨(37)는 “예전 같았으면 강의도 참석하고 여러 산모들과도 교류하며 정보를 나눴을 텐데 그러지 못해 무척 아쉬웠는데 이런 새로운 형식을 통해서 함께 참석할 수 있게 돼서 무척 즐거웠다. 특히, 집에서 가족과 함께 참여해 즐거운 추억을 만들 수 있어 좋았다”며 “앞으로도 이런 식의 다양한 강좌가 생기면 적극적으로 참석하겠다”고 밝혔다.

분당차여성병원 이상혁 병원장은 “코로나19로 오프라인 강좌가 어려운 상황에서 태교와 출산 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산모 분들을 위해 새로운 강좌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랜선이지만 쌍방향으로 소통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산모들과 마음만은 더 가까운 곳에 있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