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사회일반
정부, 전국 7개 시군 호우피해로 특별재난지역 선포경기 안성시, 강원 철원군, 충북 충주시·제천시, 음성군, 충남 천안시·아산시 등
  • 한지연 기자
  • 승인 2020.08.07 16: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중부지방에 집중호우가 계속되는 6일 오전 침수 피해가 난 강원 철원군 김화읍 생창리마을에서 주민들이 복구 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일간투데이 한지연 기자] 7일 정부는 최근 집중호우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7개 시·군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선포된 지역은 경기 안성시, 강원 철원군, 충북 충주시·제천시, 음성군, 충남 천안시·아산시 등이다.

행안부는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를 신속하게 복구하고 피해 수습을 하기 위해 정부 차원의 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며, 1차 조사 결과를 거쳐 우선적으로 선포했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선정되지 않은 지역도 피해조사 진행 후 해당 지역이 요건 충족 시 추가로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할 방침이다.

선정된 지역은 지방비로 부담해야하는 피해 복구비 중 50~80%정도 지원받을 수 있다.

진영 행안부 장관은 "이번 피해지역에서 수해가 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피해 원인을 근본적으로 해소하고, 기후변화나 기상이변으로 인한 집중호우에 각종 방재 시설이 최대한 견딜 수 있도록 개선하는 등 종합적인 복구계획을 수립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