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우리은행,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 ‘주거래은행’ 선정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08.24 13: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우리은행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지난 20일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과 주거래은행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지난 7월 28일 공개입찰을 통해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의 주거래은행으로 선정됐으며, 계약기간은 2025년 12월 31일까지다.

이번 협약으로 우리은행은 5년간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의 자금운용 지원 등 주거래은행으로서 업무를 수행하며, 임직원의 자산관리 컨설팅 제공, 급여통장 개설을 비롯한 개인금융 등 특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은 의약품등의 안전과 관련한 각종 정보의 수집, 관리, 분석, 평가 및 제공 업무를 수행하는 식품의약품안전처 산하의 공공기관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한국의약품안전관리원의 주거래은행으로서 우리은행의 우수한 자금관리시스템과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선제적인 의약품 안전관리로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켜주는 관리원을 위해 금융 동반자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