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SC제일은행, 차기 은행장에 박종복 현(現) 행장 재선임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09.04 15: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박종복 SC제일은행장. 사진=SC제일은행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SC제일은행은 3일 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열고 박종복(朴鐘福•65) 현 행장을 차기 은행장으로 재선임했다고 밝혔다. 차기 은행장 임기(3년)는 2021년 1월 8일 시작된다. 

이에 앞서 SC제일은행은 차기 은행장 조기 선임으로 선제적 조직 안정 및 불확실성 해소를 도모하려는 이사회의 의지에 따라 지난 달 28일 열린 임원후보추천위원회에서 박 행장을 차기 은행장 최종 후보로 추천한 바 있다.

박 행장은 2015년 1월 8일 SC제일은행장에 취임한 이후 뛰어난 리더십과 풍부한 은행 업무 경험을 바탕으로 과감하고 선제적인 조직재편과 안정적인 비즈니스 성장 기반을 구축하여 빠르게 변화하는 영업 환경 하에서도 실적과 수익성을 크게 개선시켰다고 제일은행은 전했다.

2018년 재임 이후에도 스탠다드차타드와 제일은행이라는 두 브랜드를 조화롭게 활용해 전략적 비즈니스 제휴와 디지털 역량 강화, 자산관리 비즈니스 성장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하는 변화와 혁신을 지속적으로 주도했다. 

특히, 일각에서는 올해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운 대내외 경제 환경에서도 수익 다각화를 통해 안정적으로 조직과 비즈니스를 이끌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박 행장은 1955년생으로 1979년 8월 제일은행에 입행한 후 20여 년에 걸쳐 일선 영업점을 두루 경험한 바 있다. 영업본부장, 리테일금융총괄본부장 등 은행 영업의 핵심 요직을 거쳐 2015년 1월 SC금융지주 회장 겸 은행장에 임명되었고 2018년 1월 은행장으로 재선임됐다. 박 행장은 청주고등학교와 경희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