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신한은행, ‘신한TAX컨설팅센터’ 오픈대면 상담은 물론 유선과 화상상담 등 다양한 방법으로 솔루션 제공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09.11 10: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신한은행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늘어나는 고객의 세무 자문 요청에 보다 전문적인 세무 상담을 제공하기 위해 ‘신한TAX컨설팅센터’를 오픈한다고 11일 밝혔다.

신한은행 본점 2층 신한PWM태평로센터에 오픈하는 ‘신한TAX컨설팅센터’는 거래 우수고객을 대상으로 세무 전문가들이 1:1 맞춤 상담을 통해 각종 세금 이슈에 대한 구체적인 컨설팅을 제공한다. 또 고액 자산가 대상으로는 세무 상담 이력 관리와 고객별 이슈리포트를 제공하는 전담 세무사 제도를 운영한다.

신한은행은 국세청 출신의 세무 전문가를 영입하는 등 자문인력을 대폭 강화하고 비대면 상담 신청 프로세스를 구축해 다양한 채널로 보다 전문적인 상담을 폭넓게 제공한다. 세무상담을 원하는 고객은 신한 쏠(SOL)을 통해 직접 신청하거나 지점 창구에서 신청이 가능하고, 상담은 대면과 유선, 화상상담으로 진행된다.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원신한’ 전략의 일환으로 WM부문에서 은행을 비롯한 그룹사 간 협업을 통해 자산관리, 세무, 부동산 등 다양한 컨설팅 서비스 제공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1:1 맞춤 상담을 제공하는 ‘신한TAX컨설팅센터’가 세무 솔루션이 필요한 고객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복잡한 세무 문제를 함께 해결하고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