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항공·물류
바로고, 삼겹살 전문점 하남돼지집과 배달 대행 계약 체결배달 서비스 확대 적극 지원…추후 배달 가능 매장 확대 계획
  • 송호길 기자
  • 승인 2020.09.21 11:44
  • 2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바로고
[일간투데이 송호길 기자] 근거리 물류 IT 플랫폼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바로고(대표 이태권)는 21일 삼겹살 전문점 '하남돼지집'과 배달 대행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바로고는 하남돼지집의 배달 서비스가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한다. 특히 'With 코로나 시대' 속 딜리버리 서비스를 확대 중인 하남돼지집에 안정적인 배달 서비스를 제공한다.

최근 하남돼지집은 '맛있는 건 식지 않습니다'라는 캐치프레이즈를 전면에 내걸고 별도의 '딜리버리존'을 마련한 복합매장을 출점 하는 등 배달 서비스를 가속화하고 있다.

바로고는 현재 서울 경기지역 20여 개 하남돼지집 매장에 배달 서비스를 제공 중이며, 추후 배달 가능 매장을 전국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하남돼지집 배달 가능 메뉴는 한돈삼겹살·오겹살·항정살·모듬한판·코다리회냉면·김치볶음밥 등이다. 배달 주문 앱 배달의 민족을 통해 주문할 수 있다.

하남돼지집 관계자는 "보다 정확하고 신속한 배달 오더 대응을 위해 바로고와 함께하게 됐다"며 "편리한 배달서비스를 통해 하남돼지집 로드샵과 동일한 퀄리티의 메뉴를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바로고 관계자는 "비대면 소비가 활성화되면서 홀 전용 메뉴라는 인식이 강했던 삼겹살, 스테이크 등 구이류까지 배달하는 시대가 왔다"면서 "이러한 소비자 수요에 맞춰 배달 서비스를 도입하거나 확대하는 브랜드사에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