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경제 은행
신한은행, 광주지점 개점 100주년 기념식 시행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09.21 12: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지난 18일 광주 금남로 소재 신한은행 광주지점에서 열린 ‘신한은행 광주지점 개점 100주년 기념식’에서 신한은행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 사진=신한은행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지난 18일 광주 금남로 소재 광주지점에서 ‘신한은행 광주지점 개점 100주년 기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기념식은 신한은행 호남본부 차성종 본부장 및 광주지점 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광주지점의 개점 100주년을 축하하고 고객과 함께하는 앞으로의 100년을 다짐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신한은행 광주지점은 1920년 9월 20일 호남은행으로 시작해 현재까지 100년의 역사를 이어오고 있으며 호남지역 시중은행 영업점 중 유일하게 개점 100주년을 맞은, 지역 내에서 가장 오랜 역사를 지니고 있는 영업점이다.

신한은행은 지난 2017년 개점 120주년을 맞은 광교영업부를 포함해 수원금융센터, 대전역금융센터, 부산역지점, 안동지점, 천안지점, 경주금융센터 등 개점 100년이 넘은 영업점이 12개 있으며 광주지점이 열 세 번째로 개점 100년을 맞았다.  

신한은행 광주지점 임철민 지점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100주년 기념식에 광주지점을 아끼고 거래해주신 고객분들을 초청하지 못해 가장 아쉽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공헌하고 언제나 고객과 함께하는 신한은행 광주지점이 되겠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광주지점은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큰 가치로 생각하며 ‘사랑의 김장나눔’ 등 지역사회의 여러 사회공헌활동에 참여하고 있으며 영세소상공인 대출, 골목상권 소상공인 대출 등의 상품으로 지역사회 소상공인을 지원하고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