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NH농협은행, 법무법인 율촌과 우수고객 법률자문 업무협약 체결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09.24 09: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23일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점에서 NH농협은행과 법무법인(유) 율촌이 우수고객 법률자문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NH농협은행 마케팅부문 함용문 부행장(왼쪽 세 번째), 법무법인(유) 율촌 문일봉 송무부문장(왼쪽 네 번째). 사진=NH농협은행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손병환)은 9월 23일 서울 중구 본점에서 법무법인 율촌과 ‘자산관리 및 가업승계 법률자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농협은행의 우수고객에게 안정적인 자산관리와 성공적인 가업승계가 가능하도록 법률자문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상호 협력하기로 하였다.

이로 인해 농협은행은 기존 우수고객에게 제공하던 ‘유언공증서비스’를 확대하여 ‘상속, 후견, 신탁 및 기타 자산’ 등과 관련된 폭넓은 법률자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으며, NH All100자문센터를 통해 제공하고 있는 금융·세무·부동산 자문서비스에 법률자문서비스까지 더해져 보다 탄탄한 자산관리서비스가 가능해질 것으로 전망했다.

손병환 은행장은 “상속 및 가업승계에 대한 법률자문을 통해 농협은행 고객들이 가족 간 분쟁을 방지하고 합법적인 절세방안을 찾을 수 있게 되었다” 라며, “금차 도입된 법률자문 서비스와 함께 NH All100자문센터를 통한 농협은행만의 고품격 종합자산관리 서비스로 우수고객들의 만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