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경제 은행
우리은행, 기술보증기금과 테크밸리기업 금융지원 업무협약 체결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09.28 14: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우리은행은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소재 기술보증기금 서울사무소에서 ‘테크밸리기업 경쟁력 강화 및 지속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서동립(오른쪽) 우리은행 중소기업그룹장이 김영춘(왼쪽) 기술보증기금 이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기술보증기금 서울사무소에서 기술보증기금과 ‘테크밸리기업 경쟁력 강화 및 지속성장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서동립 우리은행 중소기업그룹장, 김영춘 기술보증기금 이사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테크밸리기업은 대학, 연구기관, 대기업 연구소 등 기술보증기금 협약기관에서 개발한 우수기술을 기반으로 창업한 기업을 말한다.

이번 협약은 테크밸리기업에게 금융지원 및 전문 컨설팅을 제공하는 업무협약으로, 기술보증기금과 연계하여 테크밸리기업의 금융지원 뿐만 아니라 컨설팅, 해외 진출지원 등도 이용할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다.

특히 우리은행은 테크밸리기업이 기술보증기금의 보증료지원 협약보증 대상이면 2년간 보증료 연 0.4%p를 지원한다. 또한, 세무, 재무 등 분야별 전문 컨설팅을 무료로 제공하며, 향후 우리은행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이들 기업이 해외 진출 시 해당국가에서 현지금융을 지원할 계획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디지털 뉴딜을 선도할 테크밸리기업이 기술개발에 매진하여 보다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특히, 보증료 지원을 통한 보증서 대출의 금융비용 절감과 전문 컨설팅 및 해외진출 지원 등 다양한 지원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