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사회일반
고창서 독감 백신 접종한 70대 숨져… 보건당국, 인과관계 확인 중보령바이오파마 보령플루 접종, 연관성 규명 안 돼
  • 한지연 기자
  • 승인 2020.10.20 13: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연합뉴스

[일간투데이 한지연 기자] 20일 전북도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35분경 독감 백신을 접종한 70대가 숨진채 발견됐다.

고창군 상하면 소재 한 주택에 거주 중인 78세 A씨가 숨진 채 쓰러져 있는 것을 이웃 주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A씨는 전날 오전 독감 백신을 접종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가 접종한 백신은 보령바이오파마의 보령플루인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도 보건당국은 A씨의 사망과 백신 접종의 연관성이 아직 명확하게 규명되지 않았다며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생전 여러 지병을 앓고 있어 혈압약 등을 복용해 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도 관계자는 "현재까지 독감백신 접종이 직접적 사망원인이라고 단정할 단계는 아니다"라며 "해당 사안을 질병관리청에 보고하고 다른 백신접종자에 대한 이상유무를 확인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