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NH농협, 스마트·인터넷뱅킹 고객중심 개편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11.23 10: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NH농협은행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손병환)과 농협상호금융(대표이사 이재식)은 고객의 더욱 편리한 금융생활을 위해 고객제안과 앱마켓 리뷰 등 고객의견을 수렴하여 지난 21일 NH스마트뱅킹과 인터넷뱅킹을 개편했다고 밝혔다.

스마트뱅킹의 계좌조회 화면에서는 농협뿐만 아니라 다른은행의 계좌도 목록과 잔액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고, 이체거래는 한 단계에 한 가지 정보만 입력하도록 단순화해 거래 소요시간을 단축하였다.

고객맞춤 서비스를 위해 앱에 로그인하면 예적금 만기, 내가 받은 우대혜택 등 개인화된 금융정보를 초기화면에서 제공하며, 농협카드 앱을 설치하지 않아도 스마트뱅킹에서 카드 승인내역, 이용대금명세 조회 및 카드 신청이 가능해졌다. 

디지털금융에 익숙하지 않은 외국인과 고령층을 위한 지원도 강화해 외국인을 위해 영어, 중국어, 일본어, 태국어, 캄보디아어, 몽골어, 러시아어, 베트남어, 인도네시아어 등 9개 국어로 뱅킹서비스를 제공중인 ‘글로벌모드’는 첫 화면에 고객이 지정한 3개 통화의 매입·매도환율을 보여주고, 해외송금과 환전 등 주사용 기능으로 바로 진입할 수 있는 버튼을 배치했다.  

또한, 고령층을 위해 고객이 ‘큰글모드’ 이용을 설정하면, 스마트뱅킹 초기화면부터 조회·이체 등 주요 기능들을 큰글씨와 단순화된 항목으로 구성한 전용화면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인터넷뱅킹도 조회, 이체, 지로납부, 외환송금, 환전 등을 큰글씨로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외에도 스마트뱅킹과 별개로 모바일웹으로 제공하는 ‘모바일웹뱅킹’은 로그인할 때 필수였던 별도 앱을 통한 인증절차를 제거하고, 휴대폰 본인인증만으로 간편하게 상품가입 및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하였다.

농협은행 정종욱 디지털채널부장은 “그 어느 때보다 디지털금융이 중요한 지금, 고객님의 생활속 금융이 편리한 경험으로 느껴질 수 있도록 편리미엄(편리+프리미엄)을 끊임없이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농협 스마트뱅킹이나 인터넷뱅킹 홈페이지, 전국의 영업점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