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신한은행 ‘2020 친환경기술진흥 및 소비촉진 유공’ 대통령 표창 수상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12.02 15: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20 친환경기술진흥 및 소비촉진 유공’ 시상식에서 신한은행 정상혁 상무(왼쪽)와 환경부 황석태 생활환경정책실장(가운데)이 기념 촬영하는 모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신한은행은 환경부 주최 ‘2020 친환경기술진흥 및 소비촉진 유공’포상에서 저탄소생활실천부문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환경부가 주최하는 ‘친환경기술진흥 및 소비촉진 유공’ 정부포상은 환경산업 육성을 위해 친환경·저탄소생활 실천에 기여한 기업 및 단체를 선정해 포상하는 제도다. 신한은행은 저탄소생활실천부문에서 기업부문 최고 훈격인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신한은행은 ▲다양한 녹색금융상품 출시와 신재생에너지 PF확대, 녹색채권/ESG채권발행 등의 저탄소 녹색금융시장 선도활동 ▲환경경영 국제표준 인증인 ISO14001운영과 다양한 에너지절감활동으로 정부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초과 감축 등의 친환경경영 확산활동 ▲UNEP-FI 책임은행원칙 서명·이행, 적도원칙 가입을 통한 글로벌 이니셔티브 환경파트너십 강화 등을 수행하며 금융의 본업을 통해 저탄소생활에 기여 할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왔다.

특히 9월에는 환경사회리스크관리 프레임워크인 적도원칙에 가입하며 대규모 프로젝트 관련 금융 지원 시 발생할 수 있는 환경과 사회적 리스크를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금융의 본업을 통한 친환경 녹색금융의 선도적 추진을 통해 고객과 은행, 사회가 함께 지속가능한 성장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금융그룹은 기후변화에 따른 국제협력에 동참하기 위해 2020년 11월 탈탄소 전략인 ‘Zero Carbon Drive’ 를 선언했으며, 2050년까지 그룹 자산 포트폴리오의 탄소배출량을 ‘Zero’로 만들 계획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