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기업
한국수력원자력, 수자원분야 AI 경진대회 성공적 마무리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12.03 10:40
  • 17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공공데이터 활용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 결과 화면(홈페이지 캡쳐 화면). 사진=한국수력원자력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이 개최한 수자원분야 ‘공공데이터 활용 수력 댐 강우예측 AI 경진대회’가 산·학 관계자의 참여와 관심 속에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한수원 중앙연구원은 지난 10월 5일부터 11월 13일까지 국내 수자원 분야 대규모 학회인 한국수자원학회와 공동으로 한수원 주요 수력 댐에서 발생할 비의 양을 예측하는 인공지능 알고리즘 경진대회를 개최한 바 있다.

수자원 학계와 데이터 전문가 등 총 461개 팀이 참가해 경쟁을 펼친 결과, 레이더 영상의 시간적 순서 정보를 최대한 활용한 가천대 최재민 씨가 우승을 차지했다.

시상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한수원상 3팀과 학회상 1팀의 수상자에게 상장과 총 1,100만 원의 상금을 전달하는 것으로 대신할 예정이다.

이번 경진대회 결과는 한수원이 추진 중인 수력댐 유역의 레이더 강우예측 기술 연구에 적용할 계획이며, 한수원은 향후 수력발전소의 안전운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