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산업은행, JC파트너스와 KDB생명 주식매매계약(SPA) 체결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12.31 16: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산업은행은 31일 JC파트너스와 KDB생명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본건은 KDB-Consus Value PEF 및 SPC가 보유한 KDB생명 보통주식 약 88백만주(지분율 92.7%)를 JC파트너스가 설립예정인 PEF(이하 JC PEF, 3,500억 원 규모) 앞 2,000억 원에 매각하고, KDB생명 앞 1,500억 원을 자본확충하는 계약이다.

산업은행은 2010년 3월 금호그룹 구조조정과 금융시장 안정책의 일환으로 KDB생명(舊금호생명)을 인수한 이래, 2016년까지 3차례 매각에 실패했다. 그 후 2017년 경영효율화 작업, 2018년 자본확충 및 보험전문가 경영진 선임 등 경영개선 노력으로 KDB생명 실적이 개선되며 매각을 위한 기틀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저금리 지속, IFRS17 규제 등 비우호적인 생보업계 영업환경, 경쟁매물 지속 출회 및 코로나 19 등 어려운 여건 하에서도 적정한 시장 가치를 반영해 매각가격을 결정했고, 산은의 JC PEF 앞 LP 참여로 매각 성사 가능성을 높였으며, 후순위채 투자 등 유연한 딜 구조를 통해 LP 모집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산업은행 양기호 부행장(자본시장부문장)은 ”금번 매각으로 산업은행은 KDB생명 경영 부담을 덜고 한국판 뉴딜 및 혁신 성장분야 지원 등 대표 정책금융기관의 역할에 더욱 집중할 수 있고, KDB생명은 자본 확충과 민간 전문가에 의한 유연한 사업추진으로, 수익성과 건전성이 우량한 강소 생명보험사로 발전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