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경제 식음료
SPC그룹 ‘커피앳웍스’, 무산소발효 커피 ‘식스웍스’ 출시
  • 한지연 기자
  • 승인 2021.01.19 15: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SPC그룹 커피앳웍스 제공

[일간투데이 한지연 기자] SPC그룹(회장 허영인)이 운영하는 스페셜티 커피 브랜드 커피앳웍스가 자체 특허 발효종을 이용한 무산소 발효(Anaerobic Fermentation)커피 ‘식스웍스(Sixth Works)’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식스웍스’는 커피 한 잔을 고객에게 제공하기까지 커피열매부터 농부, 커퍼, 로스터, 바리스타 등 5가지 전 단계에 최고를 추구한다는 커피앳웍스의 슬로건 ‘파이브 웍스(5 Works)’에 ‘무산소 발효 가공과정’까지 더한 커피라는 의미를 담았다.

무산소 발효는 커피 가공 과정에 와인의 발효 방식을 적용한 것으로, 수확한 생두(또는 커피 체리)를 산소가 차단된 공간에서 장시간 발효하는 방법이다. 무산소 발효커피는 기존 커피보다 다양하고 풍부한 향미를 이끌어낼 수 있어 최근 세계적으로 알려지고 있다.

SPC그룹 연구진들은 13년간 연구 끝에 우리 전통식품에서 찾아낸 특허 미생물 자원인 토종 효모(SPC SNU 70-1)와 토종 유산균(SPC-SNU 70-2~4)을 활용해 지난해 무산소 발효 커피 개발해 성공했다. 이는 허영인 SPC그룹 회장의 품질경영 철학을 바탕으로 기초연구 투자를 위해 설립된 ‘SPC생명공학연구소’와 SPC그룹 커피개발실이 함께 이뤄낸 결실이다.

‘식스웍스’는 SPC그룹 자체 무산소 발효 기술을 활용해, 4년째 직거래하고 있는 콜롬비아 카우카(Cauca)지역 ‘엘 파라이소(El Paraiso) 농장’과 함께 최적의 가공 과정과 배합비, 발효시간 등을 찾아낸 제품으로 헤이즐넛, 바닐라, 서양배, 캐러멜 등을 연상시키는 풍부한 맛과 향이 특징이다.

‘식스웍스’는 커피앳웍스 전 매장에서 드립, 케멕스 등의 추출도구를 이용한 △브루잉 커피과 △드립백, △원두의 형태로 구매 가능하다. 드립백과 원두는 해피포인트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도 구매 가능하다.

커피앳웍스 담당자는 “자체 개발한 특허 발효종을 활용해 커피앳웍스만의 풍부한 향미의 ‘싱글오리진(단일원두)’ 무산소 발효커피를 출시했다”며, “커피앳웍스는 품질을 최우선으로 최고의 커피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