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호남
김산 무안군수, 코로나19 숨은 확진자 12명 발견코로나19 확진자 발생지역 선제적 전수검사 결정
  • 정찬조 기자
  • 승인 2021.02.24 09:23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정찬조 기자] 김산 무안군수의 신속하고 적극적인 방역조치가 코로나19 위기상황 속에서 감염병의 조용한 전파를 차단하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

무안군(군수 김산)은 신안군 교회 발 코로나19 집단감염 이후 확진자 발생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한 선제적 검사결과 숨은 확진자 12명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군은 감염병 확산의 주된 원인을 숨은 확진자와 무증상자에 의한 조용한 전파인 것으로 보고 17일 이후 해제면 주민과 무안읍 소재 아파트 주민들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전남도청 F주차장과 남악복합주민센터에 선별검사소를 설치하는 등 검사자 확대에 주력했다.

무안군이 이처럼 발빠른 대응을 할 수 있었던 것은 확진자 조기 발견으로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고자 하는 김산 군수의 신속한 전수검사 지시가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

현재까지 무안군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32명으로 이중 지역감염이 27명, 해외유입이 5명이다.

확진자 32명 중 19명이 지난 2월 중순 신안 교회 집단감염 이후 발생하여 최근 코로나19가 지역사회에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최근 확진된 19명 중 7명은 지난 16일 확진된 신안 교회 관련자들이며, 12명은 코로나19 전수검사와 선별검사소 운영으로 발견한 숨은 확진자이다.

숨은 확진자는 17~21일 사이 확진되었으며, 대부분 가족 간 전파로 인해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군은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해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자율방재단 운영, 전통시장 휴장, 민간체육시설 지도·점검 등 다양한 방역조치를 실시하고 있다.

김산 군수는 “사랑하는 가족과 이웃을 지키기 위해 방역과 검사에 적극 협조해주신 군민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저와 800여 공직자는 코로나19가 종식될때까지 군민분들과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무안군은 코로나19 상황 안정시까지 고강도의 방역조치를 이어나갈 방침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