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김종인 "다시 자연인으로"
  • 김현수 기자
  • 승인 2021.04.08 11: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공동취재사진

[일간투데이 김현수 기자]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8일 오전 국회 국민의힘 대회의실에서 사퇴의 뜻을 밝히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사진=공동취재사진

이날 회견에서 김종인 위원장은 "오세훈 후보와 박형준 후보가 압도적인 표 차이로 당선된 것은 국민이 주신 값진 승리이고, 이 정부에 대한 분노와 심판 목소리가 고스란히 담긴 결과"라며 "이번 재보궐선거에 승리함으로써 정권교체의 최소한 기반을 만들었다고 생각하고 저는 이제 자연인의 위치로 돌아갑니다", "제 소임을 다하고 물러난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와함께 김종인 위원장은 "지난 2년간 국민의힘은 혁신 위해 나름대로 노력했지만 아직 부족한점 투성"이라며 "가장 심각한건 내부 분열과 반목"이며 "아직도 당 내부에는 그런 인물들이 존재하며,만약 이로인해 개혁의 고삐가 늦춰진다면 천재일우의 기회가 물거품이 될 것 입니다"라고 강조했다.

사진=공동취재사진
사진=공동취재사진
사진=공동취재사진
사진=공동취재사진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