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하나은행-넷마블, 금융·게임 결합 디지털 혁신서비스 개발"게임 익숙·디지털 선호 MZ세대 위해 디지털 혁신 시도"
  • 이욱신 기자
  • 승인 2021.05.11 16:19
  • 1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하나은행과 넷마블은 11일 오전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에서 금융과 게임을 결합한 혁신적 디지털 금융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업무협약식에서 박성호 하나은행장(왼쪽)과 이승원 넷마블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은행
[일간투데이 이욱신 기자] 하나은행과 넷마블은 11일 서울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에서 'MZ 세대(밀레니얼 세대+Z세대)'를 대상으로 혁신적 디지털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금융과 게임을 연계한 금융 콘텐츠 개발 ▲디지털 채널을 이용한 공동 마케팅 추진 ▲미래 성장동력을 위한 공동사업 발굴 등에서 협력하기로 했다.

하나은행은 특화된 자산관리 서비스를 넷마블의 게임과 접목해 디지털 친화적인 MZ세대를 대상으로 신규 자산관리 서비스를 개발해 제공할 예정이다. 이 서비스는 데이터 분석력 강화와 외부 제휴 등을 통해 하반기에 선보일 계획이다.

넷마블은 6월 모바일게임 '제2의 나라:Cross Worlds'을 출시하고 연내 하나은행배 '제2의나라' 게임 대회를 개최하는 등 하나은행의 모바일 앱 '하나원큐'와 함께 공동 마케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게임에 익숙하고 디지털을 선호하는 MZ세대를 위해 새로운 디지털 혁신을 시도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도 기존의 공급자 중심의 금융서비스에서 벗어나 젊은 소비자 중심의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통해 다양한 디지털 혁신 서비스를 개발하려는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