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수도권
용인시, ETRI와 ICT융합 기술 활용 위해 맞손지역사회 문제 해결 및 전략산업 육성 위해 협력
  • 황선인 기자
  • 승인 2021.07.27 23:41
  • 1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백군기 시장이 27일 용인시청에서 열린 한국전자통신연구원과의 업무협약식에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용인시
[일간투데이 황선인 기자] 용인시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과 ICT융합 기술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7일 용인시청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백군기 시장을 비롯해 김명준 한국전자통신연구원장, 이동훈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전문위원 등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은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고 지역의 전략산업을 육성하는데 협력하기 위해 진행됐다.

시와 ETRI는 이번 협약으로 교통, 환경, 에너지, 안전 등 도시문제 해결을 위해 실증 가능한 사업을 발굴하고 기획할 계획이다.

또 지역 중소기업의 ICT 융합 핵심기술 개발을 지원하고, 지역 전략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기술정보도 교류해 나갈 예정이다.

백 시장은 “용인시는 시민 삶의 질을 높이는 ‘스마트 도시’를 체계적으로 구현하기 위해 용인 스마트도시계획을 수립하고 있다”며 “시민들이 쉽고, 편리하게 스마트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인프라를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