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여신협회장 새 후보 3파전…29일 이사회 논의
  • 김준성 기자
  • 승인 2013.05.28 16: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김준성 기자] 어제 마감한 여신협회장 차기 후보에 경제관료 출신 등 3명이 응모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카드업계 등에 따르면 김근수 전 여수엑스포 사무총장과 천창녕 전 주택금융공사 상임이사, 이병구 전 롯데카드 대표 등 3명이 응모했다.

여신협회는 29일 이사회를 열어 선출 일정·방법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협회 이사회는 카드사 사장 7명, 캐피털사 사장 7명, 감사 1명으로 구성돼 있다.

현재 협회장 자리는 지난달 8일 이두형 전 회장이 임기를 마치고 물러난 후 50일째 공석으로, 한백현 상무가 회장 대행 업무를 맡고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