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해수부, 새로운 심벌 공개무한한 가능성·가치의 물결·비상하는 대한민국 상징
  • 최정현 기자
  • 승인 2013.05.31 11: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해양수산부의 새로운 M.I. (제공=해수부)
[일간투데이 최정현 기자] 대한민국을 국민 행복의 시대, 꿈과 희망이 있는 바다로 이끌어 갈 해양수산부 호(號)의 새 얼굴이 공개됐다.

해양수산부(장관 윤진숙)는 31일 오전 충남 태안에서 개최된 ‘제18회 바다의 날’ 기념식에서 새롭게 마련한 해수부 심벌(Ministry Identity, M.I.)을 공개했다.

새로운 심벌은 크게 세 가지 의미를 담고 있다.

먼저 ‘태극’ 조형은 통합해양 행정기관으로서의 대표성과 함께 해양 주권을 더욱 강화하겠다는 해수부의 의지를 표현했다.

역동적인 ‘파도’의 조형은 해수부가 바다의 무한한 가능성을 미래의 가치로, 국민 생활의 가치로, 세계 속의 가치로 구현하는 모습을 나타낸다.

또 ‘비상’의 모습은 해수부가 창출하는 대한민국 경제의 신 성장 동력, 국민 행복 지수의 상승, 해양 강국으로의 도약을 상징한다.

전체적으로 디자인은 ‘ㅎ’을 바다 아래의 해류와 바다 위의 파도로 형상화해 ‘해양수산부’를 표현했다.

바다에 잠재된 무한한 가치를 나타내는 짙푸른 파란색, 해수부의 진취성과 스마트함을 의미하는 시원한 파란색, 그리고 대한민국의 꿈과 희망을 상징하는 맑은 하늘색으로 색상을 배치했다.

해수부 관계자는 “새로운 M.I. 제작을 통해 창조 경제를 실현하고, 바다를 통한 무한한 가치 구현하겠다는 해양수산부의 의지를 표현한 것”이라며 “특히, 흩어져 있던 조직원들의 단합을 도모하고, 하나 된 모습으로 국민께 다가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