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통신
'화웨이 족쇄' 달고…몸집 불리는 LG U+이번주 CJ헬로 인수해 유료방송업계 2위 도약 계획
갈수록 강화되는 화웨이 경계령…해명에도 보안 불안감 계속돼
  • 이욱신 기자
  • 승인 2019.02.11 08:35
  • 1면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