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항공·물류
바로고, 주 4.5일 근무제 도입…복지 확대 개편매주 월요일 1시 출근·직급 체계 간소화
자기계발·인재육성 위한 지원 확대 예정
  • 송호길 기자
  • 승인 2019.01.11 14:05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바로고가 주 4.5일 근무 등 직원 복지 강화를 위한 제도를 확대 개편한다고 11일 밝혔다. 사진=바로고
[일간투데이 송호길 기자] 물류 스타트업 바로고가 11일 '주 4.5일 근무' 등 자율적 기업문화 조성 및 직원 복지 강화를 위한 제도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새롭게 시행되는 제도는 크게 4가지로 ▲주 4.5일 근무 ▲직급 체계 개편 ▲자녀 양육 지원 강화 ▲집중휴가제 도입 등이다. 주로 직원들의 자율성과 워라밸(Work and Life Balance·일과 삶의 균형) 향상에 초점을 맞췄다.


■ 매주 월요일 1시 출근…유연한 근무환경 조성

바로고는 매주 월요일 1시 출근, 주 4.5일 근무제도를 도입한다. 이는 임직원들의 자율적 근무 환경을 조성하기 위함이며 오는 14일부터 적용된다.

직급 체계도 변경했다. 기존 사원, 주임, 대리, 과장, 차장, 부장 순이었던 직급 체계를 사원, 매니저, 부장으로 간소화했다.

바로고 인사팀 관계자는 "주 4.5일 근무제 도입과 직급 체계 변경은 이번 복지 제도 개편에서 가장 신경 쓴 부분"이라며 "이를 통해 수평적이고 유연한 기업문화가 형성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집중휴가제 도입…일과 가정의 양립 지원

바로고는 '집중휴가제'와 '명절 전후 근무일 휴무 제도'를 실시한다. 집중휴가제로 연 1회 최대 연속 9일(주말 포함)의 휴가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

자녀가 있는 임직원들에게는 기존 매월 최대 10만원씩 지급했던 '해피패밀리 수당'을 최대 40만원까지 확대 제공하기로 했다. 또 자녀 출산과 입학시에도 축하금을 지원한다.

자녀 출산시 인원수에 제한 없이 100만원, 자녀가 초등학교에 입학할 경우 100만원, 중·고등학교에 입학할 경우 각각 30만원의 격려금을 준다.


■ 대학원 학비·사내 동호회 활동비 지원

바로고는 임직원들의 자기계발과 인재육성을 위해 '대학원 학비 지원'과 '사내 동호회 활동비 지원'까지 검토 중이다. 현재 해당 내용에 대한 세부적인 계획을 수립 중이며 올해 안으로 지원제도가 시행될 예정이다.

이태권 바로고 대표는 "충분한 휴식이 주어지고 즐겁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이 뒷받침된다면 짧은 시간에도 충분한 결과물을 낼 수 있을 것"이라며 "회사를 위해 소명감을 갖고 치열하게 일하는 직원들이 행복하게 일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11일 설립 5주년을 맞은 바로고는 먼슬리 키친 등 다양한 공유주방 모델과 논의하며 배달대행 시장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호길 기자 hg@dtoday.co.kr

경제산업부 송호길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