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국제 정치
文 대통령, 니니스퇴 대통령과 한-핀란드 정상회담첫번째 방문국 핀란드…스타트업 현지화 지원 나서
  • 최유진 기자
  • 승인 2019.06.10 12:10
  • 2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핀란드에 방문한 문재인 내외. 사진=연합뉴스
[일간투데이 최유진 기자] 핀란드를 국빈방문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오전 사울리 니니스퇴 대통령과 한-핀란드 정상회담을 연다.

문재인 대통령 내외는 북유럽 3개국(핀란드, 노르웨이, 스웨덴) 국빈방문을 시작한 가운데 첫 번째 국가인 핀란드를 방문했다. 핀란드 헬싱키 공항에 도착한 문 대통령 내외는 이날 공식 환영식과 정상회담으로 일정을 시작한다.

정상회담에서는 국내 스타트업 사업현지화 지원을 위한 '코리아 스타트업 센터' 설치 등의 내용이 담긴 양해각서(MOU)와 한국과 핀란드의 인적교류를 강화하기 위한 부산-헬싱키 직항 노선 개발 및 핀란드 인재영입 프로그램 '탤런트 부스트'(Talent Boost)를 연계한 청년인재 교류 사업 양해각서(MOU)를 체결할 예정이다.

지난 7일 윤종원 청와대 경제수석은 기자간담회를 통해 "한때 '노키아'의 나라라고 불렸던 핀란드는 지금 매년 4천개 이상의 혁신적 스타트업이 만들어지는 스타트업 선두국가가 됐다"며 "이번 핀란드 방문을 통해 우리 스타트업과 중소기업의 유럽 진출 기반이 강화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정상회담을 마친 문 대통령과 니니스퇴 대통령은 협정·양해각서 체결식에 참석한 뒤 공동 기자회견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후 문 대통령은 얀 바빠 부 오리 헬싱키 시장이 주최하는 오찬에 참석한 후 파울라 리시코 핀란드 의회 의장과 면담을 갖는다. 또 북유럽 최대 첨단시술 허브인 오타니에미 산학연 단지를 찾을 예정이며 저녁에는 니니스퇴 대통령 내외가 주최하는 국빈만찬에 참석한다.

이후 11일 오전 문 대통령은 지난 6일 취임한 안티린네 신임 핀란드 총리와 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또 양국 스타트업 기업인 2백여 명이 참석한 '한-핀란드 스타트업 서밋'에 참석해 양국의 협업 기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계속해서 아이디어 경진대회인 '해커톤'에 직접 미션을 제시하고 혁신성장에 대한 기조 연설도 진행한다.

한편 문 대통령은 같은 날 오후 핀란드 원로지도자들과의 간담회를 끝으로 핀란드 일정을 마무리하고 두 번째 국빈 방문국인 노르웨이로 이동해 순방을 이어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유진 기자 amy311@dtoday.co.kr

안녕하세요 최유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