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입맞추고 피 나눔 어때"…6월 14일, 키스데이 외 피 나누는 날도 존재
  • 이영두 기자
  • 승인 2019.06.14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 화면 캡처)

[일간투데이 이영두 기자] 세계 헌혈자의 날이 서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다.

매년 6월 14일은 익히 알려진 키스데이다. 연인들이 키스하며 사랑을 표현하는 날. 한편 많은 대중은 이외에 세계 헌혈자의 날의 존재에 대해 잘 알지 못하는 상황이다.

지난 2004년 세계보건기구, 국제헌혈자조직연맹, 국제적십자사연맹, 국제수혈학회는 매년 6월 14일을 세계 헌혈자의 날로 지정했다. 해당일로 기념한 이유는 ABO 혈액형을 발견해 노벨상을 받은 박사 칼 랜드스타이너의 생일을 기념하기 위한 것이다.

6월 14일 세계 헌혈자의 날은 전 세계적으로 매혈을 지양하고 자신의 혈액을 무상으로 기증하여 생명나눔을 실천하는 헌혈자들에게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표현하기 위한 날이다. 지난 2004년부터 세계 각국과 대한적십자사에서는 매년 6월 14일마다 헌혈 문화의 확산과 헌혈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행사를 진행해 오고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