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사회·전국
대졸신입 평균연봉, 대기업·중소기업 더 벌어졌다대기업은 늘고, 중소기업은 줄고…대기업은 4086만원, 中企 2769만원
  • 권희진 기자
  • 승인 2019.08.27 14:37
  • 1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권희진 기자]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대졸 신입 평균연봉을 비교한 결과 작년보다 격차가 더 벌어진 것으로 조사됐다.

27일 취업포털 잡코리아에 따르면 올 하반기 신입 초임을 밝힌 대기업 125개사의 대졸 신입사원 첫해 연봉(기본 상여금 포함, 인센티브 제외)을 조사한 결과 평균 4086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초임 연봉 4048만원 보다 0.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금융 분야가 평균 4358만원으로 가장 높았고 ▲석유화학·에너지 4264만원 ▲자동차·운수 4163만원 ▲제조 4089만원 ▲기계·철강 4088만원 ▲조선·중공업 4050만원 ▲유통·무역 4004만원 등의 순이었다.

반면 중소기업은 이에 훨씬 못 미치는 것으로 조사됐다.

올 하반기 대졸 신입직을 채용하는 중소기업 152곳을 대상으로 대기업과 같은 기준으로 조사한 결과 평균 초임은 2769만원이었다. 이는 지난해 조사 때(2790만원)보다 0.8% 줄어든 수치다.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대졸 신입 평균 연봉 격차는 지난해 1258만원에서 올해는 1317만원으로 나타났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