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일반
文대통령, 조국 법무 임명 잘못했다 50% vs 잘했다 47%'잘못했다'는 여론 오차범위 내서 '잘했다'는 여론을 3.0%포인트 앞서
  • 배상익 선임기자
  • 승인 2019.09.10 11:35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여론조사 그래픽=리얼미터 제공

[일간투데이 배상익 선임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법무부 장관을 임명한 것을 두고 '잘못했다'는 여론은 49.6%(매우 잘못했음 43.2%, 잘못한 편 6.4%). '잘했다'는 여론은 46.6%(매우 잘했음 32.6%, 잘한 편 14.0%)로 조사됐다.

리얼미터는 오마이뉴스 의뢰로 9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501명을 대상으로 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4.4%포인트)한 결과, '잘못했다'는 여론과 '잘했다'는 여론이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한 접전을 벌이고 있다는 조사 결과가 10일 나왔다고 밝혔다.

이 결과 '잘못했다'는 여론이 '잘했다'는 여론을 3.0%포인트 앞섰지만, 격차는 오차범위(±4.4%포인트) 내였다. 모름·무응답은 3.8%였다.

세부적으로 '잘못했다'는 자유한국당 지지층에서 90%대 중반을 상회하는 압도적인 다수였고, 무당층, 보수층과 중도층, 60대 이상과 50대, 부산·울산·경남(PK)과 대구·경북(TK), 경기·인천에서도 절반 이상이었다.

'잘했다'는 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층, 진보층에서 70% 전후나 80%대 중반의 대다수였고, 20대와 30대, 40대, 호남과 충청권, 서울에서 절반을 넘었다.

'잘못했다'는 여론은 자유한국당 지지층(부정 95.5% vs 긍정 4.5%)에서 압도적이었고 무당층(66.7% vs 18.0%), 보수층(76.4% vs 21.5%)과 중도층(55.1% vs 41.7%)에서도 절반을 웃돌았다.

60세 이상(65.4% vs 29.3%)과 50대(52.3% vs 45.3%), 대구·경북(61.2% vs 35.8%)과 부산·울산·경남(55.7% vs 39.4%), 경기·인천(51.0% vs 44.6%)에서도 '잘못했다'는 여론이 많았다.

'잘했다'는 여론은 더불어민주당(부정 11.7% vs 긍정 86.2%)과 정의당(28.8% vs 69.1%) 지지층, 진보층(24.1% vs 71.6%)에서 압도적이었다.

30대(32.3% vs 62.3%)와 40대(45.2% vs 53.6%), 20대(44.0% vs 51.8%), 광주·전라(38.7% vs 55.9%)와 대전·세종·충청(44.4% vs 55.6%), 서울(45.6% vs 50.2%)에서도 '잘했다'는 여론이 많았다.

자세한 조사 개요 및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상익 선임기자 news101@hanmail.net

정치행정팀 선임기자(국장대우)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