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인천공항, 추석연휴 맞아 '하프 앙상블' 공연 펼쳐2터미널서 '9월 상설공연'과 '찾아가는 공연' 개최
  • 권희진 기자
  • 승인 2019.09.10 15:00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9월 상설공연 ‘하프스트링' 공연장면.사진제공 = 인천국제공항
[일간투데이 권희진 기자] 인천공항은 추석 황금연휴를 맞아 공항을 찾은 방문객과 상주직원에게 평소 접하기 힘든 하프의 아름다운 선율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될 '9월 상설공연'과 다양한 장르의 '찾아가는 공연'을 제2여객터미널에서 한달간 선보인다.

인천공항은 작년 추석 연휴 기간에 100만명 이상의 여행객이 공항을 찾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어, 평소보다 많은 관람객이 인천공항 문화예술공연을 접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9월 상설공연'은 그리스 로마 신화의 한 장면과 같은 환상적인 모습과 선율의 하프 연주를 자랑하는 실력파 여성 클래식 앙상블 '하프스트링'을 초대해 하프, 바이올린, 피아노가 어우러진 공연을 펼친다.

하프스트링은 이번 공연에서 애니메이션 인어공주의 ‘Under the Sea', 영화 클래식의 ‘Folk Dance' 등 유명 OST부터 모차르트의 'Alleluia', 헨델의 '왕궁의 불꽃놀이' 등 정통 클래식까지 다채로운 곡을 선보여 공항을 찾은 여행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9월 상설공연'은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3층 면세구역 동-서편에 위치한 노드정원에서 매일 11시30분, 12시30분, 15시, 16시, 17시에 진행되며, '찾아가는 공연'은 제2여객터미널 탑승 게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아트포트 홈페이지나 제2여객터미널 문화예술사무국에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