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서울
대한변협–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유산기부 법률자문 업무협약' 체결
  • 엄정애 기자
  • 승인 2019.09.12 22:42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대한변호사협회
[일간투데이 엄정애 기자] 대한변호사협회(협회장 이찬희)는 9월 10일 오후 3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11층 대회의실에서 유산기부 문화의 정착을 위해 '유산기부 법률자문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미국, 영국 등 선진국에서는 유산기부가 대표적인 기부 유형으로 자리 잡고 있으나, 우리나라는 전체 기부금 중 유산기부가 차지하는 비중은 0.5% 내외로 현저히 낮은 수준이다.

대한변협은 유산기부자들의 아름다운 나눔의 뜻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풍부한 경험과 지식을 가진 변호사들로 ‘유산기부 법률자문 변호사단’을 구성해 유산기부자에게 실효적인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

대한변협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유산기부자에 대한 유산기부 관련 법률상담 ▲유언 공증 시 변호사 증인 참석 ▲유산기부 인지도 제고를 위한 홍보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간 협력 체제를 구축한다.

대한변협은 유산기부 문화가 뿌리내리고 활성화될 수 있도록 관련 법·제도 개선에 힘써 투명하고 신뢰할 수 있는 유산기부 시스템을 구축하는데 적극 노력할 것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