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직접 해명 내놓자 이번에는 불화설…추측성 소문에 시달리는 심권호
  • 이영두 기자
  • 승인 2019.09.20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TV 조선 방송화면 캡처)

[일간투데이 이영두 기자]  심권호 대한레슬링협회 이사가 방송 휴식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그러자 멤버 간 불화 때문이라는 새로운 추측이 나오고 있다.

지난 19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를 시청한 이들은 고개를 갸웃거렸다. 그동안 특유의 예능감으로 주목받던 심권호가 등장하지 않은 것이다. 

이를 두고 몸 상태와 관련해 각종 추측들이 쏟아지자 심권호는 직접 입장을 밝혔다. 한국경제와 인터뷰를 나눈 그는 이번 휴식과 관련해 "일정 때문일 뿐 몸 문제는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대중의 걱정과 달리 지속적으로 운동하며 좋은 몸 상태를 가꾸고 있다는 이야기다.

그가 몸 상태와 관련해 직접 해명에 나서자 이번에는 특정 멤버와 불화 때문이라는 추측성 의견들이 쏟아지고 있다. 이들은 특정 멤버가 방송에서 그를 대하는 태도에 문제가 있음을 언급하며 이 때문에 휴식을 택한 것 아니냐는 주장을 펼치고 있다.

하지만 해당 주장은 추측일 뿐 사실 확인이 불가한 상황이기에 오히려 심권호와 멤버들을 괴롭힐 수 있어 자제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