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사회·전국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또 검출경기 연천군 멧돼지 폐사체서 발견…16번째
  • 권희진 기자
  • 승인 2019.10.29 15:16
  • 18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ASF)검출 현황.사진=환경부
[일간투데이 권희진 기자]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경기도 연천군 연천읍 와초리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29일 밝혔다.

앞서 27일 오전 주민이 논과 산 경계지역에서 멧돼지 폐사체를 발견하고 연천군으로 신고했다.

이후 연천군은 초동조치와 시료채취를 하고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사체를 매몰한 후 시료를 국립환경과학원으로 이송했다.

지난 28일 국립환경과학원은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를 확진하고 결과를 관계기관으로 통보했다.

현재까지 전국적으로 확진된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은 모두 16건으로 집계됐다.

정원화 국립환경과학원 생물안전연구팀장은 "지난 20일 양성으로 확진된 지점(와초리 615)과는 약 900m, 민통선에서는 약 3.5km 남쪽에 위치했다"라며 "설치 중인 2차 울타리 안에는 속하지만 1차 울타리를 약간 벗어나 있어 조속히 1차 울타리를 추가 설치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