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수도권
대한적십자 광주시지부, 도척면에 손소독제 500개 나눔
  • 이양수 기자
  • 승인 2020.03.27 17:10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이양수 기자] 광주시 도척면에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한 기관단체들의 봉사활동이 잇따르고 있어 주변을 훈훈하게 하고 있다.

대한적십자 광주시지부는 지난 26일 코로나19의 지역 내 확산방지를 위해 살균소독제 500개를 제작해 무료로 나누는 행사를 진행했다.

특히, 적십자 광주시지부는 면역력에 취약한 아이들을 위해 관내 초·중교에 240개를 먼저 배부했으며 나머지는 일반 시민들에게 무료로 배부했다.

김민수 도척면장은 “모두 어려운 시기에 지역주민들을 위한 자발적인 손길에 감사드린다”며 “배려하는 마음으로 힘을 모으면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