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인천
인천시교육청, 부평구·계양구 243교 원격수업 유지 결정고3 제외 부평구·계양구 유초중고, 특수학교 등 243교 원격수업 10일까지 유지
  • 김종서 기자
  • 승인 2020.06.02 12:39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김종서 기자]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고등학교 3학년을 제외한 부평구·계양구 관내 유·초·중·고 및 특수학교 등 243교에 대해 10일까지 원격수업을 유지한다.

부평구·계양구와 동일 생활권인 부천시 쿠팡 물류센터 감염병은 점차 통제되고 있으나 성경연구 모임과 부평구·계양구 지역 PC방 등을 통한 감염 사례가 발생하여 인천시 보건당국, 교육부와의 협의를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

고광필 인천시 감염병관리지원단 부단장은 “지역사회 감염이 통제되고 있다고 장담하기 어려우며 강화된 생활 속 거리두기가 시행되고 있기 때문에 등교수업을 대체할 수단이 있는 학년에서는 원격수업 활용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도성훈 교육감은 “부평과 계양구의 감염 확산 추이를 더 지켜봐야한다는 보건당국의 의견을 들어 원격수업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교육부, 인천시 보건당국과 긴밀하게 협조하면서 안전하고 건강한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부평구·계양구 원격수업은 6월 10일까지 유지되며 긴급돌봄교실은 정상적으로 운영한다. 추후 지역내 감염병 추이와 보건당국의 의견을 들어 등교수업 여부를 안내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