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 일반
한국전통장인연합㈜ 출범…전통한옥의 대중화에 앞장노인의료나눔재단과 수익 기부 업무협약 체결
  • 최종걸 기자
  • 승인 2020.06.04 16:51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이기두 한국전통장인연합㈜ 대표이사(사진 앞쪽 왼쪽에서 네번째)와 김성환 노인의료나눔재단 이사장(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째)가 출범식과 함께 수익 기부 업무협약식을 체결하고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제공 한국전통장인연합㈜.

[일간투데이 최종걸 기자] 무형문화재, 문화재 기능인, 공예 등 한옥건축의 분야별 장인들로 구성된 한국전통장인연합㈜가 4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출범식을 갖고,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한옥 건축에 관한 기술력으로 전통 한옥건축과 한식 목조건축 분야에서 우리나라 최고의 장인들이 모여 만든 한국전통장인연합 주식회사이다.

한국전통장인연합㈜는 “전통문화를 되살려 한옥의 대중화를 선도하고, 유명 시공사가 아닌 장인들이 주도하는 한옥건축 시대를 열겠다는 취지로 창립되었다”라고 밝혔다.

창립기념식에는 이기두 한국전통장인연합㈜ 대표이사와 최기영 세계문화유산 국가무형문화재 대목장, 이칠용 한국공예예술가협회 회장, 장효순 무형문화재 대목장, 이광복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 이사장, 안진근 구들회 이사장 등 6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기두 한국전통장인연합㈜ 대표이사는 인사말을 통해 “한옥은 비싸다, 불편하다, 약하다, 돈이 안 된다는 편견을 불식시키고, 건강한 라이프, 수익성 등을 고려한 신기술로 한옥의 활성화와 보급에 앞장서 일반 소비자가 만족할 수 있는 대중적 한옥 건축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한국전통장인연합㈜ 측은 출범식 이후 오는 7월부터 강원도 고성군 12만 평 부지에 주제 한옥 단지를 조성하는 등 본격적인 전통한옥 대중화에 나설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전통장인연합㈜ 창립식과 함께 노인의료나눔재단과의 업무협약 체결을 맺고 사업수익 일부를 취약계층 의료비 지원과 주거서비스 등을 지원해 사회적 나눔을 실천하기로 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노인의료나눔재단 김성환 이사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 속에서 묵묵히 한옥의 전통을 이어가는 한국전통장인연합㈜의 장인 여러분께 존경과 감사의 뜻을 표한다.”라면서 “향후 한국전통장인연합㈜과 노인의료나눔재단은 한국전통가옥인 한옥의 대중화에 앞장섬은 물론 저소득층 노인들의 무릎 인공관절 수술비 지원사업과 주거서비스 지원사업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노인의료나눔재단은 지난 2015년 출범해 지난 5년 동안 약 100억 원을 지원해 저소득층 어르신 7,570명에게 다시 걸을 수 있는 프로젝트를 꾸준히 실행하고 있고, 올해도 사업비 26.5억 원을 투입해 노인 무릎 인공관절 수술 지원사업을 펼쳐가고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