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입법라인
김은혜 의원, ‘10년 공공임대 분양전환 개선법’ 발의주택도시기금 융자 지원, 분양전환 時 분할납부 제도 등 포함
  • 신형수 기자
  • 승인 2020.07.31 11:13
  • 4면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김은혜 의원(미래통합당, 경기 성남시분당갑) 사진=연합뉴스
[일간투데이 신형수 기자] 10년 공공임대 아파트 분양전환이 본격화되면서 임차인들과 공공주택 사업자 간의 대규모 소송전으로 격화하는 등 사회적 갈등이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임차인들의 주거 안정을 도모하는 법률안이 발의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김은혜 의원(미래통합당, 경기 성남시분당갑)은 10년 공공임대주택의 분양전환가를 건설원가와 감정평가액의 산술평균한 가액으로 정하고, 납부제도 개선 등을 주요 골자로 하는 ‘공공주택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31일 밝혔다.

당초 임차인들의 우선 분양전환을 목적으로 시행된 10년 공공임대주택은 무주택 서민들에게 자가 소유의 기회를 확대해 궁극적으로 임차인들의 주거 안정을 실현하기 위한 공공주택이다.

하지만 현재 ‘공공주택 특별법’ 상에는 10년 공공임대주택의 분양전환가격을 5년 공공임대와는 달리 ‘감정평가금액을 초과할 수 없다’는 상한선만으로 규정하고 있어 LH 등 주택사업자는 감정평가금액으로 분양전환가를 정하고 있다.

이로 인해 비정상적인 주택가격 폭등 지역의 경우, 임차인들이 시세의 85~90%에 육박하는 감정평가금액을 현실적으로 감당하지 못해 현재 거주하고 있는 주택을 분양받지 못하고 쫓겨나야 할 신세에 처하게 됐다. 특히 관련법에서 보장하고 있는 임차인 우선분양전환권을 사실상 박탈하고, 임대사업자는 해당 주택을 구매 여력이 있는 제3자에게 매각함으로써 막대한 경제적 이익을 취하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김 의원은 “‘10년 살면 내집’이라는 구호로 시작된 10년 공공임대사업이 LH만 배불리는 땅 장사로 전락했다는 비판이 거세다”면서, “정부는 더이상 주민의 고통을 방치하지 말고, 주민들과 한 약속을 실천할 수 있도록 법률안 통과에 적극적으로 협조해야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오영숙 2020-08-08 11:20:38

    동의합니다   삭제

    • 감사 2020-07-31 18:14:56

      응원합니다!   삭제

      • 2020-07-31 18:01:02

        응원 합니다. 의원님
        서민 생각해주시는 마음 감사합니다.   삭제

        • 짝짝짝 2020-07-31 15:28:18

          얼굴도 예쁘신 의원님이 생각은 더 예쁘군요...   삭제

          • 무주택서민 2020-07-31 15:01:00

            합리적인 분양전환가 산정기준, 공기업인 LH는 무주택서민을 상대로 부동산투기를 하면 안됩니다.
            공공주택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 적극지지합니다!   삭제

            • 10년공공임대 누구를 위한 정책 2020-07-31 13:18:30

              10년공공임대 무주택서민들에게 당첨되자마자 청약통장 빼앗아 다른곳 청약도 못하게 막아놓고선 5년간 재당첨 금지시키고 10년의무거주기간 지나야 분양우선권하나 쥐어주면서 분양전환 당시의 시세감정가액으로 분양전환해서 부동산폭동으로 인한 감당을 10년공공임대 무주택서민들에게 뒤집어씌우려는 LH!
              돈없으면 분양우선권 반납하고 4년더살다가 나가라고?
              민간택지도 분양가상한제 적용해주면서 왜10년공공임대 무주택서민들에게는 시세감정가액으로 분양전환하는것인가? 김은혜의원님의 법률안을 꼭 통과시켜 민주당과 문재인정부는 무주택서민들이 내집마련할수있게하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