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보험·카드
미래에셋생명, '온라인 미니암보험' 4천 건 돌파 밝혀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09.17 11: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미래에셋생명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미래에셋생명은 17일, 지난해 10월 출시한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과 올해 5월 출시한 ‘온라인 잘고른 남성미니암보험’의 합산 판매 건수가 4천 건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미래에셋생명은 이 상품의 흥행 요인이 낮은 보험료라고 추측했다. 

▲ ‘온라인 잘고른 여성미니암보험’은 여성이 걸리기 쉬운 3대암인 유방암, 갑상선암, 여성생식기암에 대해 30세 기준 월 1천 원 가량의 보험료로 최대 500만 원을 보장한다. ▲ ‘남성미니암보험’은 30세 남성 5년 보장 기준 월 1천 원 이하의 보험료로 위암, 폐암, 대장암, 전립선암, 간암 등 남성 5대암을 1천만 원 보장한다. 두 상품 모두 가입연령 또한 20세부터 50세까지 고른 연령대에서 가입할 수 있다.

미래에셋생명에 따르면 ‘여성미니암보험’은 출시 첫 달 400건, 2020년 5월 판매를 개시한 ‘남성미니암보험’도 보름 만에 500건을 돌파했다.

언택트(비대면) 추세를 반영하듯 20대 가입자도 대폭 증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출시 전 미래에셋생명의 기존 온라인 암보험 가입자 중 20대 비중은 6%였으나, 미니암보험 출시 이후 10.3%로 2배 가까이 증가했다.

구원회 미래에셋생명 디지털혁신부문대표는 “미래에셋생명의 온라인 미니암보험은 저렴한 가격으로 가장 발병률 높은 암을 콕 집어 보장하는 상품이다”라며 “이미 암보험이 있거나 필수 암보장만 부담 없는 보험료로 대비하려는 고객들이 이 상품으로 부족한 보장을 강화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이어 “미래에셋생명은 앞으로 반드시 대비해야 하는 질병들을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는 가성비 높은 미니 상품을 지속해서 출시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현재 미래에셋생명 온라인보험은 온라인 변액보험을 포함한 총 9종의 상품을 판매하고 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