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경제 은행
기업은행, ‘IBK희망디자인’으로 구례 5일시장 새 단장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09.28 14: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사진=IBK기업은행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IBK기업은행(은행장 윤종원)은 ‘IBK희망디자인’ 사업을 통해 전라남도 ‘구례 5일시장’에 있는 157개 점포의 전면간판과 차양막을 새롭게 디자인하고 제작해 교체를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구례 5일시장은 지난 1959년 정식 개설된 전통시장으로 올해 코로나19 확산과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번 사업은 환경 개선을 통해 영세상인 밀집지역의 상권 활성화를 돕기 위해 이뤄졌다.

기업은행은 이 날 구례 5일 시장의 새 출발을 기원하는 행사를 가졌다. 윤종원 기업은행장, 이을재 구례 5일시장 상인회장, 김순호 구례군수 등이 참석했다.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국민행동지침을 준수해 진행됐다.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고 참석자 간 거리 유지, 발열 확인, 손 소독 등 방역을 철저히 했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윤 행장은 명절을 앞두고 호남 소재 영업점 직원들과 함께 나눌 과일을 직접 구입하기도 했다.

‘IBK희망디자인’은 기업은행 디자인경영팀의 재능기부를 통해 영세 소상공인들의 간판과 B.I를 무료로 디자인‧제작해주고 골목상권의 환경을 정비해주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지난 16년부터 시작해 103개 점포의 소상공인을 지원했다.

윤종원 은행장은 “지역 상권을 살리고 소상공인과 상생하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확대할 것”이라며, “기업시민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사회적 약자에 대한 포용을 강화하는 책임․포용경영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