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김용진 이사장 " 공단내부 부조리 샅샅이 조사"
  • 김현수 기자
  • 승인 2020.10.14 13: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김현수 기자] 김용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이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의 국민연금공단 국정감사에 참석해 공단 내부의 '대마초, 성 비위, 음주운전 논란'에 대한 의원들의 질의에 “최근 직원의 일탈행위가 있었는데 ‘일부’라고 인식할 수도 있지만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고 답변했다. 

아울러 김 이사장은  “공단 내부에 부조리의 싹이 자라고 있는 것은 아닌지 샅샅이 조사하겠다”며 “공직에서 완전 배제될 수 있도록 무관용 원칙에 따라 처벌을 강화하는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그는 “피해자와 가해자를 즉각 분리하고 심리치료나 유급휴가, 법률지원서비스 등 피해자를 적극적으로 보호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답변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김용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이 14일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위원회의 국민연금공단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증인선서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김용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오른쪽)이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의 국정감사에서 선서문을 김민석 위원장에게 전달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김용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이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의 국정감사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김용진 국민연금공단 이사장(오른쪽)이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의 국정감사에서 증인선서를 하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