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 -->
HOME 사회·전국 수도권
음성인식기술 적용 시스템 “도와주세요” “살려주세요” 말 한마디로 도움 서비스 제공이형정보기술 도로명 시설물에 음성인식 기능을 도입 구조 신호 음성으로 가능한 기술개발
  • 정현석 기자
  • 승인 2020.10.22 14:28
  • 10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이형정보기술
[일간투데이 정현석 기자] 이형정보기술이 기존에 설치되어 있는 도로명 시설물에 음성인식 기능을 도입 구조 신호 음성으로 가능한 기술이 개발했다.

날로 증가하는 노약자와 여성을 상대로 하는 범죄가 날로 증가하고 야간 귀갓길에 열악한 시설로 인한 두려움과 공포가 CCTV 위주로 이루어지고 있는 시스템으로 보완 스마트폰 등을 활용 구조신호 전달이 가능해지며, ‘도와주세요’ 말 한마디로 도움 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졌다.

새로 개발된 기술은 IT & IoT기술과 음성인식기술 등이 적용된 시스템으로 “도와주세요”, “살려주세요” 등의 음성을 분석 사고 발생을 인지(예지)하고 사고발생 지점의 위치정보를 112, 119, 관제센터 등에 전달 골든타임 내에 신속한 출동을 가능하게 하는 시스템으로 특히 사고를 당하는 사람이 직접 작동해야 하는, 즉 스마트폰을 흔들거나 비상벨을 눌러야 작동되는 기존 시스템과는 달리 긴급한 상황에서 사고 당사자의 “살려주세요” 말 한마디로 위기 및 사고 상황을 인지 능동적으로 작동함으로써 사고 대처의 골든타임을 절약하게 해 준다.

이번에 개발된 시스템은 전국 200만여개 이상 설치돼 있는 도로명판, 건물번호판 등의 LED 도로명주소 시설물을 네트워크로 구성, 전국 어느 곳이나 설치가 가능하며 별도의 시설물 설치가 필요 없다는 장점이 있다.

도심지역 뿐만 아니라 강력범죄가 비번하게 발생하고 있는 둘레길, 올레길 등의 외곽지역에도 태양광 LED 도로명시설물로 본 시스템 구축이 가능해졌다.

시스템을 개발한 이형정보기술 이형기대표는 “스마트 세이프티 존 시스템(Smart Safety Zone System)은 자신의 위치 정보를 제공하는 기존의 도로명주소 시설물을 활용한 사업으로 어두운 도시 환경을 밝게 조성 ‘환경설계를 통한 범죄예방계획CPTED’ 차원에서도 범죄를 사전에 예방하는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부와 각 지자체들이 앞 다퉈 추진 중인 안심귀가 서비스가 더욱 스마트해지고 범죄예방 효과도 극대화 될 전망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