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은행
손병환 농협은행장, 스마트팜 우수 농장 찾아 현판식 가져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0.11.13 09: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손병환 농협은행장(오른쪽)과 허정수 하랑농장 대표(왼쪽)가 12일 전북 김제시에 위치한 ‘하랑농장’에서 ‘NH 스마트팜 금융대상’ 현판식을 진행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제공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손병환 농협은행장은 지난 12일 전라북도 김제시에 위치한 ‘하랑농장’을 방문해 '제1회 NH 스마트팜 금융대상' 현판식을 가지고 청년 농업인들의 성공 귀농 지원을 위한 현장의견을 청취했다.

하랑농장은 토마토를 재배하는 원예부문 수상자로, 농협은행의 '농업금융컨설팅'을 받고 컨설턴트의 조언에 따라 사업을 준비하여 성공영농을 이루어낸 농장이다.

'농업금융컨설팅'은 농업자금지원과 금융·경영컨설팅을 결합한 특화서비스다. 농업경영체의 경영상태를 계량적으로 분석·평가하여 개선책을 제시하고, 경영진단 결과에 따라 최적의 자금을 연계지원 함으로써 농업경영체의 지속 성장을 뒷받침하는 농협만의 특화된 무료 서비스이다.

허정수 대표는 성공 영농의 요인으로 사업계획 수립부터 경영지도까지 모든 영농 활동에 늘 함께했던 농협은행의 컨설팅을 꼽으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손병환 은행장은 “하랑농장이 창농을 꿈꾸는 청년들에게 귀감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농협은행은 농업·농촌의 미래인 청년 농업인들의 농촌 유입과 성공적인 영농 정착을 위해 금융·컨설팅 지원을 확대하고 다양한 지원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