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호남
영암군 식물조직배양실 신축고구마 바이러스 무병묘 공급 확대 가속화
  • 박병량 기자
  • 승인 2021.03.02 07:31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박병량 기자] 영암군은 식물조직배양실을 신축하여 고구마 바이러스 무병묘 공급의 확대를 가속화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게 되었다.

군에 따르면 신축된 식물조직배양실은 2019년도 농림축산식품부 종자기반구축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농업기술센터 부지 내에 2020년 7월 착공하였으며 조직배양실, 유리온실 등 총 989㎡ 규모로 금년 1월 신축 준공하였다.

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는 조직배양실은 지역 주 소득작목인 고구마의 안정적 생산과 재배농업인의 소득증대를 위해 2008년부터 고구마 바이러스 무병묘를 공급하고 있다. 무병묘는 일반묘 재배보다 고구마의 모양과 색택이 우수하며 맛 또한 좋아 고구마 재배농가의 선호도가 높다.

신축한 조직배양실은 기존 시설에 비해 4배 이상 커진 규모로 연간 16만본의 종묘를 생산할 수 있는 유리온실(512㎡)을 갖추고 있으며, 조직배양에서 순화·증식까지 고구마 무병묘를 체계적으로 생산할 수 있도록 구축하였다.

영암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에 신축한 조직배양실과 순화온실은 고구마 국내육성품종의 조기보급 확대와 바이러스 없는 무병묘를 보급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며 "연차적으로 고구마 무병묘 공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