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호남
무안교육지원청, 무안-곡성 마을학교활동가들의 만남 가져
  • 이철수 기자
  • 승인 2021.03.02 07:32
  • 14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일간투데이 이철수 기자] 무안교육지원청(교육장 김란)은 마을교육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2월 25일 곡성군 마을활동가들과의 만남의 자리를 가졌다.

곡성마을교육공동체가 곡성교육지원청과 곡성군청, 곡성군미래교육재단의 네트워킹을 통하여 선순환적 지역교육생태계를 구축, 지역 인구감소 위기를 교육을 통하여 선제적으로 대응한 사례 등을 청취하였고, 무안군의회 의원, 무안군청 및 무안군마을공동체지원센터 관계자도 참석, 마을교육공동체 활성화와 학생들의 교육을 위해 상호 소통 및 협의하는 진솔한 만남의 장을 마련했다.

무안교육지원청 및 무안군청은 무안군의회 이정운 의원 발의를 통한 마을교육공동체 조례(안) 상정(3월)을 앞두고 있으며, 중간지원조직 (가칭)무안군미래교육협력지원센터 구축을 위해 민·관·학이 함께 첫걸음을 내딛는 시점에서 곡성군의 사례는 한층 박차를 가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될 것이다.

김란 교육장은“무안마을교육공동체 활성화의 가교역할을 할 수 있는 중간지원조직 구축과 공청회를 통한 민·관·학의 다양한 의견 수렴을 통해 마을교육공동체 조례 제정이 추진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