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전국 수도권
분당제생병원, 리얼디멘션과 MOU 체결3D 스캐닝 및 프린팅 재활보조기 제작 및 연구 협력
  • 양보현 기자
  • 승인 2021.07.28 09:32
  • 13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구글+
네이버 밴드
네이버 블로그
네이버 폴라
핀터레스트
URL 복사
   
▲ 사진=분당제생병원
[일간투데이 양보현 기자] 분당제생병원(병원장 정윤철)은 7월 27일 리얼디멘션(대표 류홍종)과 "ICT 기술을 융합한 3D프린팅 맞춤 보조기 제작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협약은 3D 스캔, 3D 디자인 및 3D 프린팅 기술 등 3D 기술을 융합한 의료 기술로 재활의학과 환자 맞춤 보조기 연구 및 적용을 위한 첫 협력사업이다. 리얼디멘션은 현재 뇌성마비 및 발달장애 아동의 맞춤보조기 서비스를 실증 수행 중이다.

양 기관의 협력 내용은 ▲3D스캐닝, 교정 알고리즘을 통한 데이터 공유 ▲3D 프린팅을 통한 맞춤 보조기 제작 및 적용 ▲ICT 기반 재활 보조기기 연구 협력 및 지원이다.

리얼디멘션의 류홍종 대표는 “분당제생병원과 협력하게 됨을 기쁘게 생각하며, 이를 계기로 한국의 3D 프린팅 재활보조기 제작 발전과 환자들의 3D 프린팅 맞춤 서비스 혜택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윤철 병원장은 “양 기관의 협력을 기반으로 리얼디멘션의 뛰어난 기술력이 재활 환자의 치료에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K의료가 해외에서 주목 받는 만큼 관련 사업이 더욱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리얼디멘션은 2018년 설립된 의료 3D 프린팅 융합 솔루션 개발 및 XR(eXtended Reality) 기반의 3D 응용 기술 개발을 선도하고 있는 스타트업 기업이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