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항공·물류
항공권으로 중국 CJ매장에서 할인받는다아시아나 항공, CJ와 '매직보딩패스' 협약
안병석 아시아나항공 중국지역본부장(오른쪽)과 이철희 CJ 중국본사 대표(왼쪽)가 26일 중국 베이징에 위치한 CJ 중국본사에서 열린 ‘아시아나항공-CJ 매직보딩패스 업무제휴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일간투데이 이욱신 기자] 앞으로 한달 이내의 아시아나 항공권을 갖고 있으면 중국 내 CJ 매장에서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됐다.

아시아나항공(사장 김수천)이 내달 1일부터 CJ 중국본사와의 제휴를 통해 고객 혜택을 확대한다고 26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26일 중국 베이징에 위치한 CJ 중국본사에서 안병석 아시아나항공 중국지역본부장과 이철희 CJ 중국본사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양사간 '매직보딩패스 신규 제휴 협약식'을 진행했다.

매직보딩스 할인혜택. 자료=아시아나 항공

이를 통해, 탑승일 기준 1개월 이내의 아시아나항공 탑승권을 소지한 고객이 베이징과 상하이, 광저우 등 중국 내 주요도시에 위치한 CJ 브랜드 매장 이용시 최대 50%까지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아시아나 매직보딩패스는 탑승권을 현지 제휴사에 제시할 경우 할인 및 특별혜택을 제공하는 아시아나항공의 고객우대 프로그램으로, 현재 국내 53개사, 해외 47개사(미국, 유럽, 일본, 중국 등)와 제휴를 맺고 있다.

안병석 아시아나항공 중국지역본부장은 "이번 제휴를 통해 아시아나항공을 이용해 중국을 여행하는 고객들께 혜택을 드릴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고객만족 실현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일간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